회원가입
3분 QT > 소식과 나눔 > 3분 QT
조회 수 80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사야 49:14 - 49:26

14 오직 시온이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나를 버리시며 주께서 나를 잊으셨다 하였거니와

15 여인이 어찌 그 젖 먹는 자식을 잊겠으며 자기 태에서 난 아들을 긍휼히 여기지 않겠느냐 그들은 혹시 잊을지라도 나는 너를 잊지 아니할 것이라 

16 내가 너를 내 손바닥에 새겼고 너의 성벽이 항상 내 앞에 있나니 

17 네 자녀들은 빨리 걸으며 너를 헐며 너를 황폐하게 하던 자들은 너를 떠나가리라

18 네 눈을 들어 사방을 보라 그들이 다 모여 네게로 오느니라 나 여호와가 이르노라 내가 나의 삶으로 맹세하노니 네가 반드시 그 모든 무리를 장식처럼 몸에 차며 그것을 띠기를 신부처럼 할 것이라

19 이는 네 황폐하고 적막한 곳들과 네 파멸을 당하였던 땅이 이제는 주민이 많아 좁게 될 것이며 너를 삼켰던 자들이 멀리 떠날 것이니라 

20 자식을 잃었을 때에 낳은 자녀가 후일에 네 귀에 말하기를 이곳이 내게 좁으니 넓혀서 내가 거주하게 하라 하리니 

21 그때에 네가 네 마음에 이르기를 누가 나를 위하여 이들을 낳았는고 나는 자녀를 잃고 외로워졌으며 사로잡혀 유리하였거늘 이들을 누가 양육하였는고 나는 홀로 남았거늘 이들은 어디서 생겼는고 하리라

22 주 여호와가 이같이 이르노라 내가 뭇 나라를 향하여 나의 손을 들고 민족들을 향하여 나의 기치를 세울 것이라 그들이 네 아들들을 품에 안고 네 딸들을 어깨에 메고 올 것이며 

23 왕들은 네 양부가 되며 왕비들은 네 유모가 될 것이며 그들이 얼굴을 땅에 대고 네게 절하고 네 발의 티끌을 핥을 것이니 네가 나를 여호와인 줄을 알리라 나를 바라는 자는 수치를 당하지 아니하리라 

24 용사가 빼앗은 것을 어떻게 도로 빼앗으며 승리자에게 사로잡힌 자를 어떻게 건져 낼 수 있으랴

25 여호와가 이같이 말하노라 용사의 포로도 빼앗을 것이요 두려운 자의 빼앗은 것도 건져 낼 것이니 이는 내가 너를 대적하는 자를 대적하고 네 자녀를 내가 구원할 것임이라 

26 내가 너를 억압하는 자들에게 자기의 살을 먹게 하며 새 술에 취함같이 자기의 피에 취하게 하리니 모든 육체가 나 여호와는 네 구원자요 네 구속자요 야곱의 전능자인 줄 알리라

 

 

 

왜, 부모의 사랑은 위대할까?

자신의 피와 살을 나눈 관계이기 때문이다.

 

이것보다 더 진한 사랑의 관계

자기 아들의 생명값으로 다른 사람의 생명과 바꾼 관계..

하나님과 우리의 관계가 그렇다.

 

바벨론 포로기가 길어지자...이스라엘 사람들의 원망... 

하나님이 버리셨다..기억하지 않으신다.

 

이들의 고백..

솔직히 이해 할 수 있을 것 같다..

왜.., 우리 역시 하나님이 나를 잊으셨나, 버리셨나 ..

할때가 있기에..,

 

14 오직 시온이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나를 버리시며 주께서 나를 잊으셨다 하였거니와

 

하나님의 반응이 우리를 깜놀하게 한다.

공의의 하나님은 온데간데 없고..

사랑과 자비와 인애의 하나님의 모습만 나타남...

하나님의 답변..

 

15 여인이 어찌 그 젖 먹는 자식을 잊겠으며 자기 태에서 난 아들을 긍휼히 여기지 않겠느냐 그들은 혹시 잊을지라도 나는 너를 잊지 아니할 것이라 

 

Tatto 하신 하나님...?!

용 그림, 호랑이, 대나무 등이 아니라...

 

‘이스라엘의 이름, 나의 이름, 우리 가족, 우리 민족, 열방의 이름이...’

그의 손바닥에 새겼졌다. 

와우...

이런 멋진 표현이....

 

16 내가 너를 내 손바닥에 새겼고 너의 성벽이 항상 내 앞에 있나니 

17 네 자녀들은 빨리 걸으며 너를 헐며 너를 황폐하게 하던 자들은 너를 떠나가리라

 

그리고 하나님 당신의 마음의 속내를 다 보여주심..

 

마치, 칭얼거리는 유아를 품으시고.., 

달래시는 부모처럼,

 

하나님은 낙담하는 이스라엘에게 확신을 주시기 위해서..

당신의 그 큰 구원의 계획을 알려 주심...

 

궁극적인 계획...

사탄의 세력은 물러가고.., 

그리스도를 통하여 성도가 사방에서 구원받을 것을 

하나님의 자녀는 하나님의 언약으로 말미암아 회복...

 

그 결과.., 

생명은 역사하는 힘이 있음

구원받은 생명은 또 다른 생명을 잉태..

이방을 향해...

생명의 능력을 내 뿜는 인생들.., 

곧 영적 이스라엘이 되리라.

 

갈보리 언덕의 십자가를 통한 

하나님의 모든 구원의 계획은 완성됨...

 

우리 자녀와 우리가정,

우리 민족을 향한 하나님의 그림은 

우리의 생각보다 크기만 하시다.

 

그 그림을 어찌 우리가 다 이해 할 수 있으랴...

그저 믿음으로 감사할 뿐...

 

주님

바벨론 포로와 같은 막막한 상황에서 조차

하나님의 구원은 지속되었던 것을 깨달았사오니

이 믿음으로 오늘을 살아가게 하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P.S

오늘 교회 앞 ‘Tommy House’에 가시면..,

’믿음의 아메리카노 주세요’

그러면 1인당 1잔씩 주실거에요..(10분 한정)

행복한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