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3분 QT > 소식과 나눔 > 3분 QT
2018.07.23 08:10

너희가 믿을 때에..?

조회 수 6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사도행전 19:1 - 19:10
 

아볼로.., 당대 최고의 구약 학자...
성경의 초고 권위가가 고린도 교회를 담임할 때...

 

바울은 제 2차 전도 여행 중에 에베소를 방문 중...
그렇다면.., 왜, 성서 기자는 아볼로가 고린도 교회에서 목회한다는 것을 강조할 까?

아마도..,
아볼로를 통한 진리와 영적 영향력이 에베소 교회에 파급되었을 가능성을
염두해 둔 것은 아닌지...

 

 

사도 바울의 에베소 성도를 향한 돌직구?

'너희가 믿을 때에 성령을 받았느냐?'

 

 

그들의 답변..,

'세례 요한의 세례만 받았다'

 

바울의 설명...

요한의 세례는 회개하며.., 메시야를 맞이할 준비만 할 뿐...
구원의 증표가 아님을 강조...

 

비로소..,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의 비밀을

깨닫게 된 에베소 성도들은 회개하고 성령을 선물로 받게 됨..

 

 

성령을 받아 야 할 이유?

충만하다는 의미는?

 

먼저, 주인됨 또는 장악력을 의미...
무엇이 나와 우리 가정, 우리 신앙공동체의 누가 주인되시는가?
당연.., 성삼위 하나님께서 주인되심,

장악하심을 의미함...

 

주여, 오늘 나의 삶에 당신의 거룩하신 뜻과 인도하심만 들어나게 하소서

 

 


둘, 무슨 힘으로 살아가는가?

 

신앙의 본질은?

 

내 힘으로 사는 것인가?
아니면.., 하나님의 능력으로 사는 것인가?

 

에베소 교회에 성령 충만함의 증거?
초자연적인 현상...신비한 현상이 돌출됨..

방언과 예언, 영혼 사랑의 열정이 터짐...

바울의 가르침을 성령이 보증해 준 사건...
에베소 12제자들의 마음은 더 뜨겁기만 함...

 

주여, 오늘 주님의 능력과 선하신 뜻만 의지하며 살아가게 하소서..
당신이 살아 계심을 오늘 보여 주옵소서

 

 

셋, 성령 충만함은, 학습과 참 생명에 관심을 갖음

 

에베소 교회의 12제자는 성령 충만히 받은 증거...

수많은 방해 요소들 가운데에서도

배움에 열정을 냄...

두란노 서원에서 바울의 가르침과 에베소 교인들의 배움이 극치를 이룸..


이젠.., 삶의 목적이 전환됨..

자신을 위한 삶에서.., 그리스도를 위한 삶으로..
자기 자랑의 삶에서.., 그리스도를 드러내는 삶으로...

 

이들에 의해서.., 골로새교회, 라오디게아 교회 등이 세워지기에 이름...

교회가 새워진 것도 중요하지만..,

믿음의 역사..,
성령의 사역이 왕성하게 일어났다는 것...


나에게 주님을 향한 간절한 열정이 있는가?
있다면..,
성령의 능력을 간구해 보길...
성령의 지혜와 신비함에 흠뻑 빠져보길...

아.., 내가 하나님의 자녀임을 내 말과 직분으로 증명하는 것이 아니라...

당신의 영의 충만함과
그 들어난 능력으로 삶가운데 들어나기를...


주님.., 우리를 통하여..
당신의 거룩한 뜻을 이루소서...

오늘.., 당신을 사모하는 모든 당신의 자녀마다...
하늘의 평안.., 즉 세상의 평안이 아닌, 당신의 평안을 주소서

아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6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사람? Jasonchoi 2018.08.07 74
125 일하시는 하나님의 손길? Jasonchoi 2018.08.06 71
124 문제보다 더 위대하신 하나님! Jasonchoi 2018.08.03 64
123 그 사랑에 결박되다? Jasonchoi 2018.08.01 67
122 모든 것이 선을 이루는 비결? Jasonchoi 2018.07.31 70
121 본질과 비본질 사이? Jasonchoi 2018.07.30 89
120 나를 지치지 않게 하는 것? Jasonchoi 2018.07.27 71
119 그가 우리를 위로하는 방법? Jasonchoi 2018.07.26 60
118 순전함과 지혜가 만날 때., Jasonchoi 2018.07.25 71
117 로마도 보리라? Jasonchoi 2018.07.24 70
» 너희가 믿을 때에..? Jasonchoi 2018.07.23 66
115 사건보다 해석이 더 중요한 이유? Jasonchoi 2018.07.13 101
114 신앙이 성숙한 사람들? Jasonchoi 2018.07.12 66
113 구원은 하나님의 선물이라! Jasonchoi 2018.07.11 64
112 열정이 살아나다! Jasonchoi 2018.07.10 70
111 복음의 맛을 알다? Jasonchoi 2018.07.09 65
110 언어의 온도? Jasonchoi 2018.07.06 83
109 맨 땅에 헤딩? 그래도 좋아! Jasonchoi 2018.07.05 62
108 그 날의 로레가 되고 싶다? Jasonchoi 2018.07.04 80
107 낙타 무릎이 그리운 건...? Jasonchoi 2018.07.03 72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9 10 ...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