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3분 QT > 소식과 나눔 > 3분 QT
조회 수 5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시편 94:1 - 94:11


1 여호와여 복수하시는 하나님이여 복수하시는 하나님이여 빛을 비추어 주소서 

2 세계를 심판하시는 주여 일어나사 교만한 자들에게 마땅한 벌을 주소서 

3 여호와여 악인이 언제까지, 악인이 언제까지 개가를 부르리이까 

4 그들이 마구 지껄이며 오만하게 떠들며 죄악을 행하는 자들이 다 자만하나이다 

5 여호와여 그들이 주의 백성을 짓밟으며 주의 소유를 곤고하게 하며 

6 과부와 나그네를 죽이며 고아들을 살해하며 

7 말하기를 여호와가 보지 못하며 야곱의 하나님이 알아차리지 못하리라 하나이다 

8 백성 중의 어리석은 자들아 너희는 생각하라 무지한 자들아 너희가 언제나 지혜로울까 

9 귀를 지으신 이가 듣지 아니하시랴 눈을 만드신 이가 보지 아니하시랴 

10 뭇 백성을 징벌하시는 이 곧 지식으로 사람을 교훈하시는 이가 징벌하지 아니하시랴 

11 여호와께서는 사람의 생각이 허무함을 아시느니라 



솔직히 인정할 것...

나도 나를 억제하거나 통제하기 어려운 일들.., 비일비재 있다는 것.


미운 사람..,  억지로 사랑 되나?

용서 안되는 것..,  억지로 허깅한다고 해서.., 용서가 되나?


그렇다고, 화를 내도 문제..,

사람 앞에서 분내면.., 

꼭 후회할일 생김..

어케 사람이 하고 싶은 말 다하고 살 수 있나?


그렇다면.., 참는 것.., 

무조건 참아도 ...그건 아닌것 같구..

병나거나.., 더 큰 폭발?

마치 압력솥처럼..,


세계 심리학회에 한국인과 중국인에게만 있는 병...

화병...? 영어로도 화병...Hwabyeong

울화병.., 

스트레스나 분노를 적절히 풀어주지 못하여 생긴...

한국인과 중국인에게서 두드러지게 있는 병..


왜?

공자가 원인인 듯...

남들 앞에서 공손하고 ...., 참는 것이 미덕..

그러나 속으로 쌓아두는 것...


적절하게 풀어주어야 함..

진짜 지혜가 필요함...


94편 기자는 우리에게 한 가지 지혜를 줌..

자기의 마음을 하나님께 솔직히 고백..


하나님께 할수만 있으면 공손히, 겸손히 아뢰는 것...

그러나.., 감정이 상해서 복받혀 올때...

아닌척 하는 것이 좋은 신앙이 아니라는 사실...


시109편...

1 내가 찬양하는 하나님이여 잠잠하지 마옵소서

2 그들이 악한 입과 거짓된 입을 열어 나를 치며 속이는 혀로 내게 말하며 

4 나는 사랑하나 그들은 도리어 나를 대적하니 나는 기도할 뿐이라

5 그들이 악으로 나의 선을 갚으며 미워함으로 나의 사랑을 갚았사오니 


8그의 연수를 짧게 하시며 그의 직분을 타인이 빼앗게 하시며

9그의 자녀는 고아가 되고 그의 아내는 과부가 되며

10 그의 자녀들은 유리하며 구걸하고 그들의 황폐한 집을 떠나 빌어먹게 하소서 


솔직하게.., 고백...

그 다음에 하나님의 처분에 맡김...



오늘 본문에 소개되고 있는 영적인 삶의 교훈 몇 가지


하나, 하나님은 우리를 대신하여 복수하신다.

복수는 하나님 소관.., 

1 여호와여 복수하시는 하나님이여 복수하시는 하나님이여 빛을 비추어 주소서 


2절..교만한자..

3절 악인

4절..죄악을 행하는 자.


2 세계를 심판하시는 주여 일어나사 교만한 자들에게 마땅한 벌을 주소서 

3 여호와여 악인이 언제까지, 악인이 언제까지 개가를 부르리이까 

4 그들이 마구 지껄이며 오만하게 떠들며 죄악을 행하는 자들이 다 자만하나이다



이들의 특징...

하나님 백성을 괴롭힘...

과부, 고아와 나그네.. 를 살해..., 하나님은 약자의 편


하나님께 복수를 간구...

하나님은 성경 곳곳에서 복수는 하나님의 것.., 


그의 자녀들의 것이 아니라고 말씀하고 있음


두 가지 이유?


1. 하나님은 그의 자녀들이 복수하는 것을 원치 않으심..

2. 하나님의 복수는 자기 자녀 사랑의 증거...


사랑하는 자기 자녀가 고통당하는 것만 보고만 있지 않으심.


깨달을 수 있는 지혜...

하나님께 낱낱이 아뢰자...

그 결과...

마음의 응어리를 풀어주시고.., 

혹시.., 아시나요?

우리 대신.., 혼내줄지...ㅎㅎㅎ


주여, 나를 힘들게 하는 상황과 사람들을 하나님께 아뢸수 있는 믿음을 주옵소서




둘, 하나님 앞에서 솔직함이 지혜로움이다.


오늘날.., 의식하든 하지 않든...

우리를 감시하는 수많은 카메라...


동선.., 스마트폰만 들고 다녀도.., 

본인이 동의하면.., 어디에 있었는지 다 나옴...


죄를 범하는 사람들의 한결 같은 마음...

하나님이 모르실거라 생각하는 자..어리석은 자..


7 말하기를 여호와가 보지 못하며 야곱의 하나님이 알아차리지 못하리라 하나이다 

8 백성 중의 어리석은 자들아 너희는 생각하라 무지한 자들아 너희가 언제나 지혜로울까 

9 귀를 지으신 이가 듣지 아니하시랴 눈을 만드신 이가 보지 아니하시랴 


기자의 어리석은 자들을 향한 해학, 풍자..


'야, 도대체 생각좀 하고 살아라...'


하나님이 어떤 분이신지 생각좀 해라..


하나님은 귀와 소리를 창조..들으심..

눈과 보이는 것을 창조...보심.


과거.., 성경읽던 상..., 목사님 심방오시면.., 

펴 놓죠..


그 앞에 문구가 늘 이런..


'그리스도는 이 집의 주인이시오, 식사 때 마다 보이지 않는 손님이시오, 모든 대화에 말없이 듣는 이시라.'


감시 당하는 것이 아니라..

그분이 늘 함께 하심을 의식하라...


주여, 보이지 않는 하나님의 존재를 날마다 인정하고 동행하게 하소서





셋, 하나님을 떠난 사람의 생각은 모두 허망하다.


인도네시아.., 지진과 쓰나미...

몇 백년 사람이 쌓은 것.., 한 순간에 와르르...


참 신기한게.., 요즘..분쟁국가나 민족..

어려움을 당하는 나라..이슬람권이 많은듯.


다 그런것은 아닐지라도..

이슬람 종교가 들어가면.., 기독교와 다름..

15-20%가 되면.., 이슬람 국가를 선포..


공공연하게.., 50년후.., 미국을 정복하겠다고 선포...

한국도 타겟...

오일 머니로.., 

율법이나 쿠란에 의하면.., 이자를 받을 수 없음.

대신.., 이슬람 모스크나 대학을 설립하는 조건...


대부분 받아줌...

그 결과... 


독일의 한 지역은 무슬림이 아니면.., 살 수 없을 터..

런던 시장은 무슬림이 당선...



하나님은 인간들의 생각이 어리석고 허망하다고 함.

앞의 이익에.., 다 팔아 먹는 것...


사람이 아무리 똑똑하고 지혜롭다고 한들...

하나님을 떠난 사람들의 생각과 계획은 

악한 것 뿐...


야고보 기자는 불법과 무법...

즉 죄가 무엇인가를 말하면서..,

다음 예를 들고 있음.


야고보서 4:13

들으라 너희 중에 말하기를 오늘이나 내일이나 우리가 어떤 도시에 가서 거기서 일 년을 머물며 장사하여 이익을 보리라 하는 자들아


얼마나 지혜로워 보이는가?


14 내일 일을 너희가 알지 못하는도다 너희 생명이 무엇이냐 너희는 잠깐 보이다가 없어지는 안개니라 



내 생각과 계획이 선한 결과를 가져 오려면..,

먼저 하나님께 자주 물어야 함...


하나님은 말씀을 통해.., 전략을 주시고.., 

말씀을 통해 형통의 길을 열러 주심..


두려워하는 여호수아를 향한 하나님의 응답


수1:7-8

오직 강하고 극히 담대하여 나의 종 모세가 네게 명령한 그 율법을 다 지켜 행하고 우로나 좌로나 치우치지 말라 그리하면 어디로 가든지 형통하리니 이 율법책을 네 입에서 떠나지 말게  하며 주야로 그것을 묵상하여 그 안에 기록된 대로 다 지켜 행하라 그리하면 네 길이 평탄하게 될 것이며 네가 형통하리라


어리석은 생각에서 벗어나는 것..

먼저.., 말씀을 삶의 지표로 삼는 것..

그리고, 좌로나 우로나 치우치지 말라...

말씀을 입에서 떠나지 말게 하라...



주여, 허망한 인간의 생각과 계획으로부터 우리를 구해 주옵소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6 사랑이 위대한 이유? Jasonchoi 2018.10.09 52
» 주님, 쟤좀? 혼내주세요...! Jasonchoi 2018.10.05 54
164 나보다도, 문제보다 더 크신 하나님! Jasonchoi 2018.10.04 50
163 여봉, 오늘 수고 마나써요! Jasonchoi 2018.10.03 61
162 두려움이 엄습해 올 때? Jasonchoi 2018.10.02 63
161 희망의 노래를 부르자! Jasonchoi 2018.10.01 48
160 하늘의 장막이 내 안에? Jasonchoi 2018.09.28 56
159 영감님, 어서오시옵소서! Jasonchoi 2018.09.27 44
158 Catch the Fire! Jasonchoi 2018.09.21 65
157 앗싸! 헐! Jasonchoi 2018.09.20 68
156 가장 생산적인 일? Jasonchoi 2018.09.19 71
155 부모 세대의 책임? Jasonchoi 2018.09.18 68
154 다윗의 진실한 마음이 통하다. Jasonchoi 2018.09.17 52
153 전쟁이 없다면, 승리도 없다? Jasonchoi 2018.09.14 56
152 내안에 승리의 본성을 깨우라! Jasonchoi 2018.09.13 43
151 '죄송합니다'의 능력? Jasonchoi 2018.09.12 51
150 영적 승리의 비법? Jasonchoi 2018.09.11 49
149 내가 잘 될 수 밖에 없는 이유? Jasonchoi 2018.09.10 65
148 다윗이 왜 하나님의 마음에 맞는 사람이었나? Jasonchoi 2018.09.07 61
147 다윗이 고백하는 찬양이유? Jasonchoi 2018.09.06 63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9 10 ... 11 Next
/ 11